DaumPlayer


안젤리나 졸리가 "스스로 가슴을 절제"한 충격적 이유

할리우드의 유명한 잉꼬부부였던 브란젤리나 커플이 브래드피트의 외도로 얼마전 이혼을 하며 세간의 주목을 받았는데요. 이에 앞서 2013년 경 국가대표급 글래머 몸매를 소유를 한 안젤리나 졸리는 자신의 가슴을 절제하는 수술을 감행해 전세계 팬들과 언론으로 부터 집중적인 스포트라이트를 받았습니다. 완벽한 비율과 곡선을 갖고 있던 안젤리나 졸리는 왜 스스로 가슴절제라는 극단적인 선택을 했을까요? 오늘은 그 궁금한 이유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여섯명의 자녀를 가진 엄마이자 섹시하고 건강한 여성의 상징이었던 그녀의 가슴 절제 소식에 전세계가 충격을 받은 적이 있습니다. 그 수술로 인해 유명 여배우 인생도 끝난것 아니냐는 우려도 쏟아졌습니다. 그런 우려에도 불구 하고 2년 만에 다시 난소와 나팔관을 절제하는 수술을 받았지요. 그런 그녀의 이유는 분명했습니다. 졸리의 외할머니와 어머니, 이모 등은 모두 유방암과 난소암으로 이른 나이에 돌아가시고 검사 결과 졸리도 그 유전자를 고스란히 물려받은 것으로 판명됐기 때문입니다.

 

유전자 변이에 의한 유방암 환자는 전체 유방암 환자의 5~10% 정도로 BRCA(Breast Cancer) 유전자 돌연변이가 주된 원인이라고  합니다. 졸리는 BRCA 유전자를 보유하고 있어 유방암에 걸릴 확률이 5~8배 난소암에 걸릴 확률이 20~25배 정도 높았다고 합니다. 그럼 어떻게 유방암에 걸리는 유전자를 찾을 수 있었을까요?

1990년 미국, 영국, 일본, 독일, 프랑스, 중국 6개국의 공동 노력과 셀레라 게노믹스라는 민간 법인의 후원을 받아 인간의 유전자 지도를 밝히는 연구가 처음으로 시작 되었습니다. 약 13년만인 2003년 4월에 인간 게놈 DNA의 염기서열을 밝혀 생명공학기술과 생명현상의 이해가 급속도로 발전할 수 있게 되었지요. 2000년대 초에는 휴먼게놈프로젝트를 통해 인간 한 명의 유전체를 해독하기 까지는 약 30억달러 (한화기준 약3조4천억)의 비용이 발생했습니다. 그 이후 과학의 비약적인 발전과 함께 그 비용도 기하급수적으로 낮아지게 되었지요.

2011년 췌장암으로 세상을 떠난 애플의 창립자인 스티브잡스도 10만달러 (한화기준 약1억2천만원)의 비용을 들여 유전자 검사를 받은것 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잡스는 자신의 췌장암 세포의 유전자를 분석해 최적화된 치료법을 찾으로 했지만 암을 유발하는 유전변이를 치료할 수 있는 약이 당시에는 없었던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연구의 연구와 과학의 비약적인 발전으로 인해 현재는 1000달러(한화 약120만원)의 비용으로 본인의 유전자지도를 소유할 수 있으며, 몇 년 안에 100달러 (한화기준 약 12만원)의 비용으로 유전자지도를 소유할 수 있는 시대가 도래 하고 있습니다. 한국돈 12만원 이면  MRI나 CT촬영의 비용보다 저렴한 금액으로 자신의 유전자 지도를 갖게 되는 데요. 자신의 유전자 지도를 소유한다는게 과연 무슨 의미를 뜻하며 어떤 변화를 가져 오게 되는 걸까요? 

갓 태어날 아기의 유전성 질환을 알 수 있으며, 태아에게 가까운 미래에 발생할 수 있는 질환을 알고 미리 대비 할 수 있게 됩니다.

 

 주기적으로 내 몸에 떠돌아 다니는 암세포를 분석해 조기발견 함으로써 미리 예방할 수 있게 됩니다.  

 

 암에 걸렸을 때 자신이 가지고 있는 정상 DNA와 비교를 통해 신속히 맞춤 항암제를 적용하여 암을 통제하고 관리할 수 있는 치료가 가능합니다. 

 

 희귀 난치성 질환자들의 게놈 및 임상데이터를 통해 신약개발을 가속화 하게 됩니다.

 

 가벼운 증상의 병원균에 감염된 상태라면 스마트폰을 통해 병원균을 직접 분석, 원격의료를 통한 진단으로 소비자가 직접 의료 서비스의 사용여부를 결정할 수 있게 됩니다. 

 

 개인의 일생을 살면서 취약할 수 있는 다양한 질환과 생활 습관에 따른 유전적 위험 및 특징을 계산해 맞춤형 헬스케어가 가능 합니다. 

 

태어나서 죽을 때까지 매일 신체내의 미생물 분석을 통해 신체 건강정보를 실시간으로 측정하여 스스로 음식과 운동을 정확하게 조절할 수 있게 됩니다.

 

 과학의 발전으로 인해 내몸의 유전자지도를 갖게 된다는 의미는 영생을 찾아 헤매던 진시황이 드디어 불로초를 손에 넣은 것과 같은 느낌이라면 과장일까요? 내몸의 지도를 확인해서 건강을 체크하고 아픈곳을 찾아내 맞춤형으로 약을 먹고, 앞으로 걸리게 될 위험이 높은 병을 미리 알고,치료방법도 정할 수 있다면  전 인류에 또 하나의 거대한 물결이 다가옴을 조심스럽게 예상해 봅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DaumPlayer - DaumPlayer

컴퓨터, 윈도우, 인터넷, 스마트폰, 생활정보

최근에 게시된 글

티스토리 툴바